광고
환경뉴스지역Network오피니언/피플현장취재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 고발   환경정책/정보   산업기술   보건/건강   기고/칼럼 사회종합/일반  
편집  2021.03.05 [09:52]
오피니언/피플
기고/칼럼
인사/동정
인터뷰/인물
기자의눈
공지사항
문화/행사
스포츠/연예
회사소개
조직도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오피니언/피플 > 스포츠/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빈센조’ 김여진, 줌바 여왕→독사 소름끼치는 반전! 안방극장 홀린 메소드 연기!
 
편집부   기사입력  2021/02/22 [11:17]

 

 

배우 김여진이 줌바 여왕의 모습을 던져버리고 무자비한 데빌의 탄생을 알렸다.

 

김여진은 지난 21일 방송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연출 김희원 극본 박재범)에서 친근한 매력 뒤에 숨어있는 최명희의 사악한 면모를 제대로 표현했다.

 

이날 김여진은 줌바의 여왕답게 줌바 댄스를 추며 강렬하게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거침없는 시원시원한 성격을 걸쭉한 경상도 사투리 억양으로 표현해내며 캐릭터의 매력도를 높였다.

 

이러한 친근한 매력도 잠시, 피도 눈물도 없는 검사 최명희의 모습이 드러나며 반전을 자아냈다. 김여진은 자신이 가고자하는 방향에 방해가 되는 모든 사람들을 무자비하게 제거해야만 하는 최명희를 섬뜩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여러 장면 중 지검장과 부장판사와의 술자리 이후 열이 받은 채 지검에 사표를 내고 원티드 로펌에 들어가는 장면은 최명희의 야망이 가장 돋보였다. 여기에서 김여진은 최명희의 디테일한 감정 변화에 집중, 친근한 매력 뒤 숨겨있던 최명희의 야망미를 끄집어냈다.

 

김여진은 강력한 빌런의 향을 내뿜는 최명희를 맛스러운 연기로 표현해내며 극적인 긴장감과 함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서부장에게 시원한 한방을 날리거나 사람들의 생사를 두고 웃으며 협박하는 무자비한 모습은 온 몸을 소름끼치게 만들었다.

 

서부지검을 모두 자기 손에 넣겠다는 욕망으로 원티드에 입성한 최명희. 독종의 면모를 드러낸 가운데 빌런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김여진이 출연하는 tvN 드라마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로,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영상캡처>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2/22 [11:17]   ⓒ 환경시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조직도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자유게시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본사:경기도 김포시 김포한강7로 22번길 502/1604ㅣ대표전화:031-983-3912/팩스:031-983-3914
경기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용두동 394-4 2층/대표전화 02-3158-299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경기, 아51539ㅣ2012.7.13 발행인/노영미ㅣ편집인/양석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