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뉴스지역Network오피니언/피플현장취재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 고발   환경정책/정보   산업기술   보건/건강   기고/칼럼 사회종합/일반  
편집  2019.11.21 [09:08]
현장취재
건설/안전
포토뉴스
탐방/인물
사회/복지
축제/행사
사회/일반
회사소개
조직도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현장취재 > 축제/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00원에 즐기는 2박3일 피서’ 서울시, 양양 장애인 해변캠프 17일 개장
캠프 이용료 1인 당 2,000원으로 장애인 및 가족, 단체 등 누구나 이용
 
차창근 기자 기사입력  2019/07/17 [12:01]

 

서울시는 오는 17일부터 810일까지 25일간 강원도 양양군 광진리 큰바다해수욕장에서 장애인과 가족들을 위한 서울시 장애인 해변캠프를 개최한다.

    

 

 

올해로 26회를 맞이하는 장애인 해변캠프는 서울시에 거주 중인 장애인과 , 단체 등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최대 23일 동안 1인 당 2,000원의이용료로 즐길 수 있다.

 

특히 광진리 큰바다해수욕장은 깊지 않은 수심에 넓은 백사장이 특징으로, 배후 소나무 숲이 드리운 천연 그늘막까지 있어 편안하게 휴식을 즐길 수있는 천혜의 휴식처로,

 

행사기간 동안에 1인 당 2,000원에 숙박용 텐트물놀이 안전용품온수샤워 시설을 이용할있으며 개인용 텐트 야영공간과 휠체어, 베개, 이불도 무료로 제공된다.

 

지난 25년 간 누적 인원 24만 명이 방문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이어

온 장애인 해변캠프는 1일 최대 400여 명이 이용할 수 있으며 올해도

1만여 명의 방문객이 찾아올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시는 캠프에서 해변까지 휠체어로 이동할 수 있는 휠체어 통행로(바닥 팔레트)와 장애인 화장실을 설치하고 가족샤워장시각장애인 안내촉지도 등 편의시설을 마련, 장애인들이 마음 편히 여름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더불어 소화기온수 보일러해충 퇴치기심장제세동기 등을 설치, 이용객들의 쾌적하고 안전한 캠핑을 도우며 24시간 상주하는 4명의 수상안전요원을 배치하여 물놀이 중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사전 예방함을 물론, 전사고 발생 시에는 행사를 관리하는 현장 운영본부에서 119 양양 소방서와 현남면 보건지소와의 긴밀한 협력을 구축, 응급처치 및 환자 이송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물놀이 이외에도 해변문화축제로 노래자랑대회해변 보물찾기해변 시네마이스페인팅가족사진촬영수영강습수상안전 교육 등 다양한 즐길거리와 함께가정식 식당과 간이매점 등 편의시설이 입점, 먹거리 또한 제공할 예정이다.

 

2018년 해변캠프 참가자인김길자(49지체 2)씨는 가족들과 함께 여행가고 싶어도 편의시설 문제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는데 작년 지인의 소개로 해변캠프에 참가해 보니, 캠프장에 장애인들을 위한 편의시설이 완벽하게설치되어 불편함 없이 즐거운 휴가를 보낼 수 있었다감사를 표했다.

 

몇 년전부터 꾸준히해변캠프에 참가하고 있다는 박수성(60지체1휠체어)씨는 휠체어의 얇고 작은 바퀴 때문에 모래사장 이동이 불가능했는데 해변을 휠체어로도 거닐수 있도록 진입로를 설치한 세심한 배려에 정말 감사했다바다를 좋아하는 우리 가족 모두 매년 장애인 해변캠프 날을 기다린다고 밝히기도 하였다.

 

서울시 장애인 해변캠프참가를 희망하는 장애인 및 가족은 ()곰두리봉사협회페이지(www.komduri.or.kr)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참가 신청서를 팩스(0303-0952-4025)로 보내면 되고 자세한 내용은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조경익서울시 장애인복지정책과장은 장애인과 가족들이 불편함 없이 여름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장애인 해변캠프를 마련했다.”많은 분들이방문하셔서 무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고 가족, 친구들과 즐거운 추억을 쌓고 돌아가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환경시사뉴스] 차창근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17 [12:01]  최종편집: ⓒ 환경시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조직도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자유게시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경기도 김포시 김포한강7로 22번길 502/1604ㅣ대표전화:031-983-3912/팩스:031-983-3914
경기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용두동 394-4 2층/대표전화 02-3158-299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경기, 아51539ㅣ2012.7.13 발행인/노영미ㅣ편집인/김우경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우경